생활2013.05.25 23:23

 

1.

 

서울에 왔습니다. 서울이란 곳은 살기에 팍팍한 곳이군요.

 

그럭 저럭 살아가고 있습니다.

 

 

2.

 

일하고 있습니다. 어느 곳이나 그렇듯 일보단 인간관계가 힘들죠.

 

저 역시 그렇습니다.

 

 

3.

 

햄스터도 저의 사랑과 사료를 먹으며 무럭 무럭 팽창하고 있습니다.

'생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12월 24일 구매  (2) 2014.12.25
근황  (3) 2013.05.25
봄을 맞으며 우울했던 이유.  (0) 2013.03.09
생일 날 올리는 기도-2013  (2) 2013.02.21
햄스터 밥셔틀로 살기 2  (4) 2013.02.16
부산 기행  (5) 2013.01.17
Posted by 이균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비밀댓글입니다

    2013.07.11 16:00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. 오랜만입니다. 서울에서 생활 하시나봐요^^ 축하드려요

    2014.06.05 15:58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