생활2013.02.21 00:02

 

 

올해도 어김없이 생일날 올리는 기도를 포스팅.

 

매해 조금씩 썼는데... 약간의 촛점이 어긋나긴 했으나 이뤄지긴 했었다.

 

결과야 어떻든 거의 모든 소원이 이뤄졌었던 기적의 2011년 생일 기도.

 

2011/02/21 - [생활] - 생일 날 올리는 기도

 

 


 

<그리고 2013년 생일 기도.>

 


이십대 후반이라는 말이 무색하게 젊음을 유지시켜 주시옵소서.

 

카메라 렌즈에 곰팡이 안피게 해주소서.

 

20살 이후로 계속 찔끔 찔끔 키워주시는 키. 그냥 올해 몰아서 3센치만 키워 주소서.

 

살 더 안 찌워 주셔도 되나이다.

 

굳이 빌진 않겠지만, 남자친구는 주신다면 감사히 받겠나이다.

 

올해는 자리 좀 잡게 해주소서.

 

독립하게 해주소서.

 

반려햄이 건강할 수 있도록 해주소서.

 

기아타이거즈가 한국시리즈 우승하게 해주시옵고, 엘롯기가 흥하게 해주시옵소서.

 

자비가 있으시다면 한화도 굽어살피시옵소서.

 

올해 안에 가고싶은 여행지 중 1곳이라도 갈 수 있게 해주소서.

 

로또2등이나 3등 정도는 해주실 때가 된 줄 아나이다.


 

 

+ 덧

그냥 과거로 날 돌려줘요.

'생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근황  (3) 2013.05.25
봄을 맞으며 우울했던 이유.  (0) 2013.03.09
생일 날 올리는 기도-2013  (2) 2013.02.21
햄스터 밥셔틀로 살기 2  (4) 2013.02.16
부산 기행  (5) 2013.01.17
광주 알라딘 중고서점에 책팔기  (2) 2012.12.17
Posted by 이균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보리차

    과하다 ㅋㅋㅋㅋ생일축하해 29살? ㅋㅋㅋㅋㅋㅋ

    2013.02.21 09:1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